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
동행 Always KIA TIGERS

버나디나, 타이거즈 외국인 선수 첫 2년 연속 20-20 달성

등록일,조회수,좋아요 순의 게시물 상세내용입니다.
등록일 2018.09.11 조회수 839 좋아요 1
KIA타이거즈 외야수 로저 버나디나가 11일 마산 NC전에서 ‘20홈런-20도루’ 기록을 달성했다. 지난 시즌 ‘20-20’을 달성했던 버나디나는 타이거즈 외국인 선수 역사상 처음으로 2년 연속 대기록을 작성했다.

이날 경기 전까지 19홈런, 27도루를 기록 중이던 버나디나는 4회초 상대투수 이재학의 공을 받아쳐 마산구장 가운데 담장을 넘기며 올 시즌 자신의 20번째 홈런을 기록했다.

이 홈런으로 버나디나는 호타준족의 상징인 ’20-20클럽’에 역대 49번째로 가입했다. 지난해(27홈런, 32도루)에 이어 2년 연속 ‘20-20 클럽’ 가입이다.

버나디나는 1996~1997년 연속으로 20홈런-20도루 이상을 달성했던 이종범 이후 21년 만에 2년 연속 20-20 클럽에 가입한 타이거즈 선수가 됐다. 구단 외국인 선수로는 처음이다.

KBO리그 외국인 선수를 통틀어서도 데이비스(한화, 1999년~2000년), 클락(한화/히어로즈, 2008년~2009년), 나바로(삼성, 2014년~2015년)에 이은 4번째이다.

KIA타이거즈는 버나디나가 20홈런 20도루 기록을 달성하면서 20-20클럽 최다(11회) 배출 구단의 지위를 공고히 했다.